뉴스

[AI 기업人] 이예하 뷰노 대표 “의료 AI로 매출 일으켜 시장성 증명할 것”

2020-02-13
64

현재 인공지능(AI) 분야 중 투자자들이 가장 관심을 갖고 있는 분야를 꼽으라면 단연 의료분야가 꼽힌다. 그 중에서도 골연령 진단보조 소프트웨어로 국내 최초 AI 의료기기 허가를 받은 뷰노(Vuno)는 의료 AI 시장을 개척한 선두주자로 관심을 받고 있다.

뷰노의 이예하 대표는 “공동 창업자인 김현준 부사장이 AI 가이드라인 마련을 위한 협의체 위원으로 참여해 필요성을 설득해왔다”며 “그 결과, 2017년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인공지능 의료기기 인허가 가이드라인’을 세계 최초로 발표했으며, 다음해 ‘뷰노메드 본에이지’가 처음 허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추가내용: http://www.metroseoul.co.kr/news/newsview?newscd=2020021200123

 

목록